2020.11.24 (화)

  • 맑음동두천 0.6℃
  • 구름많음강릉 7.5℃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8.4℃
  • 맑음울산 9.8℃
  • 맑음광주 7.5℃
  • 구름조금부산 10.2℃
  • 맑음고창 5.0℃
  • 맑음제주 10.6℃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3.5℃
  • 맑음강진군 6.9℃
  • 맑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건강식품

직장여성이여, 다이어트 포기하지 마라

일상을 다이어트에 도움되는 습관으로

URL복사

(서울=뉴스와이어) 2011년 11월 09일 -- 직장여성이 따로 시간을 내어 다이어트하기란 여간 어려운 것이 아니다. 야근과 회식은 다이어트를 결심한 직장인 다이어터에게 최대의 적이다. 특히 사무직은 앉아 있는 시간이 많아 옆구리와 하체에 군살이 생기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고 직장 생활이 다이어트 최악의 조건이라고 할 수 없다. 조금만 신경 쓰면 다이어트를 충분히 진행할 수 있고 오히려 다이어트에 좋은 습관을 일상화 함으로써 더 좋은 결과를 얻을 수도 있다.

식습관을 개선하자

 

사무실 서랍과 책상 구석구석에 구비해둔 간식은 과감히 치우고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는 물을 가까이 두자. 체내 수분이 부족하면 세포의 신진대사 기능이 저하 되어 몸 속에 노폐물이 쌓이게 된다. 이 노폐물은 노화와 부종, 비만의 원인이 되기 때문에 하루 2,000cc의 물을 홀짝홀짝 조금씩 자주 마셔주는 것이 좋다. 또 직장여성들 중 아침식사를 굶고, 저녁은 약속과 회식으로 과식하거나 고칼로리 음식을 섭취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러한 식습관은 다이어트는 물론 건강에도 좋지 못하다.

 

특히 아침식사를 거르게 되면 전날 저녁식사에서 점심식사까지 음식을 섭취하지 않는 긴 공복기를 갖게 된다. 공복기가 길어지면 우리 몸은 비상상황으로 인식해 점심식사 때 섭취되는 영양분을 에너지로 소비하기 보다는 지방으로 저장하려 한다. 때문에 아침식사를 포함해 규칙적으로 식사하는 것이 다이어트 식습관에 있어서 가장 중요하다.

 

최근 린츠(주) 김소형 다이어트는 직장 여성들이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섭취 횟수를 조절하여 규칙적인 식사를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프리미엄 김소형 본 다이어트’를 출시했다. 관계자는 “건강과 다이어트를 고려하여 저칼로리지만 영양의 밸런스가 잘 맞춰진 한끼 식사를 규칙적으로 하는 것이 다이어트에 가장 좋다”며, “간단하게라도 아침식사를 챙기고, 저녁식사 약속과 회식으로 과식이 우려된다면 점심을 가볍게 먹는 것이 좋다”고 전했다.

 

사무실 환경을 이용한 운동

 

따로 운동을 하지 않는다면 평소 활동량을 늘리는 것이 관건이다.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하고 점심시간에 회사 주변을 산책한다거나 복사 등의 업무를 볼 때 스트레칭을 해주는 등 몸을 움직여 주는 것이 좋다. 또 사무실 회전의자를 이용해 허리 운동을 해주면 좋은데 바른 자세로 앉아 책상을 잡고 상체를 고정시킨 상태로 회전의자를 이용하여 허리만 좌우로 돌려준다.

 

또 의자 끝부분에 앉아 양손으로 의자 양 옆을 잡고 한쪽 다리를 쭉 편 상태에서 위 아래로 내리기를 반복한다. 이 자세는 허벅지 운동뿐만 아니라 소화를 돕는 동작이다. 시간이 허락한다면 계단 오르내리기를 반복하는 것도 좋다. 만약 사람들이 보는 공간에서 스트레칭 하는 것이 쑥스럽다면 회의실이나 비상 계단을 이용해 보자. 쌀쌀한 날씨로 야외 운동이 꺼려지는 요즘, 어쩌면 건물 내 비상계단이 최적의 운동 장소일지도 모른다.

 

바른 자세로 생활하자

 

잘못된 자세는 척추와 골반 뼈를 비뚤어지게 하고 이는 기의 흐름을 막아 노폐물 배출을 원활히 하지 못하게 한다. 대사가 원활하지 못하면 부분적으로 살이 찌기 쉬우며, 뼈가 비뚤어지면서 주변 근육도 함께 비뚤어져 예쁜 바디라인을 기대하기 힘들다. 업무 시 알맞은 의자의 높이는 의자에 앉았을 때 무릎의 각도가 90°가 되며 책상에 자연스레 팔을 올렸을 때 어깨가 위로 올라가지 않는 높이다. 엉덩이는 의자에 깊숙이 넣고, 허리는 등받이에 살짝 기대어 앉는다.

 

다리를 꼬거나 한쪽으로 치우쳐 앉는 자세는 좋지 않다. 걸을 때에는 아랫배에 힘을 주고 가슴을 편 상태에서, 턱을 살짝 당긴 후 약간 넓은 보폭으로 걷는다. 서있을 때는 소위 ‘짝 다리’라고 하여 한쪽에 체중을 실은 자세는 좋지 않다. 아랫배에 힘을 주고 양쪽 다리에 골고루 체중을 분산시키고, 같은 자세로 오래 서있으면 부종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조금씩 자세를 바꿔 주는 것이 좋다.

 

시간을 내어 몸매를 관리하는 것도 좋지만 일상을 다이어트에 도움 되는 습관들로 바꿔보는 것은 어떨까? 다이어트를 위한 습관이라고 해서 어려운 것은 아니다. 예를 들어 우리가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규칙적인 세끼 식사’는 건강뿐만 아니라 다이어트에 도움을 주는 습관이다. 다이어트를 위한 습관을 생활하다 보면 일상 자체가 몸매를 관리하는 시간이라고 할 수 있으니 직장생활로 시간이 없다고 탓하지 말고, 지금 바로 실천해 보는 것을 어떨까.

 

Renewal 프리미엄 김소형 본 다이어트

 

직장 여성들이 체중감량은 물론 영양까지 놓치지 않는 다이어트를 진행 할 수 있도록 출시 되었으며, 여성에게 좋은 석류, 클로렐라, 홍화씨는 물론 다이어트시 잃기 쉬운 여성의 피부 탄력을 위해 콜라겐, 알로에, 비타민, 미네랄 성분도 함유하고 있다. 제품 정보: 56포 (14포x4박스) 판매가 19만 6천원 / 제품 문의:080-741-0002 / www.lyntz.com/shop


출처: 린츠

관련기사

소상공인

더보기
신중부시장 상인연합회 김정안 회장이 이끄는 중부시장, 역사와 아이디어의 환상적 만남이 있는 곳
시간과 역사가 흐르면 시장은 변화한다. 그 과정에서 빠르게 적응하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시장이 된다. 바로 서울중부시장의 이야기이다. 1959년에 창설된 서울중부시장은 그때도, 지금도 단일품목을 취급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시장으로 손꼽히고 있다. 전성기 시절과 갈등의 시기를 겪으며 앞으로 전통시장이 나아갈 길을 찾게 된 서울중부시장을 찾아갔다. 김정안 신중부시장 상인연합회 회장의 강력한 리더십으로 긍정적인 에너지가 넘치는 서울중부시장의 성공 비결을 알아봤다. 건어물 전성기는 끝이 없다 무더위를 날리는 시원한 맥주와 같이 먹는 오징어는 꿀맛이다. 과거에는 해산물을 오랫동안 보관하며 먹기 위해 건어물로 만들었다. 시간이 흘러 음식이 풍족해지면서 현재는 입맛을 돋울 수 있는 건어물 인기가 많다. 건어물을 유통하는 상인들이 대거 서울중부시장에 터를 잡고 유례없는 고속성장을 거듭하면서 서울중부시장은 서울시민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대표품목은 부의 상징인 굴비였다. 김정안 신중부시장 상인연합회 회장은 “소비자들이 우리가 찾아왔던 시장이었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달라졌다”라며 “우리가 소비자들을 찾아가는 시장이 되어야 한다”라고 밝혔다. 김정안 회장은 근 9년째 서울중부시장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드림널스 비대면 간호사 교육 콘텐츠 공급 계약 진행
  (뉴스타임24)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간호처와 간호사를 위한 에듀테크 드림널스가 지난 11월 23일 비대면 간호 실무교육 콘텐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이 날 협약식에는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채영선 간호처장과 간호처, 드림널스 공동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드림널스에서는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간호사를 대상으로 비대면 간호사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고, 신규 간호사의 적응을 돕기 위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기로 하였다.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은 교육 도입에 앞서 내부 간호 교육팀과 교수진을 통해 드림널스의 교재와 온라인 강의가 적용 가능할지 자체적 감수를 진행했다. 감수 결과 '의료 현장 실무를 잘 반영하였다.'는 공통 의견과 현장 간호사의 요구도를 반영하여 공급 계약을 체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은 비대면 간호사 교육을 통해 환경적 제약 없이 실무 교육을 진행하고, 신규 간호사 뿐만 아니라 경력 간호사의 직무역량 개발을 위해 드림널스의 교육 콘텐츠를 활용할 예정이다. 드림널스의 간호교육 콘텐츠는 비대면 온라인 강의 형태로 제공되며 간호사 실무도서인 "프셉마음"을 기반으로 개발되었다. 드림널스의 교재와 온라인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