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1 (토)

  • 구름많음동두천 24.7℃
  • 흐림강릉 19.3℃
  • 구름조금서울 27.3℃
  • 맑음대전 27.5℃
  • 흐림대구 23.7℃
  • 흐림울산 22.3℃
  • 맑음광주 27.0℃
  • 흐림부산 23.8℃
  • 맑음고창 26.9℃
  • 구름많음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25.2℃
  • 맑음보은 26.4℃
  • 맑음금산 26.0℃
  • 구름조금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7℃
  • 흐림거제 22.2℃
기상청 제공

청와대

상상후, ‘프로듀사’에 이어 ‘그녀는 예뻤다’에도 인테리어 소품 지원

톡톡 튀고 사랑스러운 홈데코로 덩달아 주목 받는 상상후
수많은 드라마 홈데코 인테리어 맡는 상상후
드라마 곳곳에서 감성적이고 사랑스러운 인테리어 주목받아

URL복사

(뉴스와이어) 오는 16일 방영을 시작한 ‘그녀는 예뻤다’가 ‘상상후’의 톡톡 튀고 사랑스러운 인테리어로 눈길을 끌고 있다. 

MBC 수목드라마 ‘그녀는 예뻤다’는 황정음(김혜진 역), 박서준(지성준 역), 고준희(민하리 역), 최시원(김신혁 역) 주연배우 4인이 펼치는 로맨틱코미디다. 

‘그녀는 예뻤다’는 공주님에서 주근깨 가득한 폭탄녀로 역변한 황정음, 찌질남에서 완벽남으로 변신한 성준, 뭔가 빈틈 있는 섹시녀 고준희, 베일에 가려졌지만 넉살 끝판왕 최시원이 열연을 펼칠 것으로 기대되 주목을 받고 있다. 

‘그녀는 예뻤다’가 주목을 받으면서 드라마에서 묻어나는 사랑스럽고 재미있는 홈데코 인테리어에 궁금증이 더해가고 있다. 적재적소에 배치된 홈데코 요소들은 드라마의 분위기와 재미를 더하고 있다. 

특히 ‘그녀는 예뻤다’의 달콤 , 아슬 첫사랑 찾기가 기대되는 가운데, 더불어 드라마 장면 곳곳에서 나오는 ‘상상후’의 톡톡 튀고 사랑스러운 홈데코 요소를 찾는 재미도 솔솔 할 것으로 기대된다. 

게다가 ‘상상후’는 화제가 되었던 KBS드라마 ‘프로듀사’의 협찬도 맡은 홈데코 전문디자인 회사로 알려져 더욱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당시 ‘프로듀사’의 인테리어 협찬으로 높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그 외에도 ‘상상후’는 KBS2TV 발칙하게 고고, MBC 내 딸 금사월, 화려한 유혹 SBS 애인있어요 등 많은 드라마에 협찬하여 더욱 빛내고 있다. 

 상상후 홈페이지는 http://www.sangsanghoo.com 로 ‘그녀는 예뻤다’에 나온 홈데코를 자세하게 살펴볼 수 있다.
출처: 아이딕스

관련기사

소상공인

더보기
다채로운 먹거리와 깨끗한 시설로 고객들을 반기는 인천 남동구 구월시장
정겨운 사람 냄새로 가득한 구월시장은 어느 새 4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인천 남동구의 대표적인 명물이 되었다. 1982년, 골목시장으로 작게 출발했지만 지금은 그 어떤 시장보다 다채로운 품목을 자랑하는 곳으로 자리매김했다. 20년 전부터 이 시장에 자리를 잡았던 박용준 회장은 구월시장이 긴 역사만큼이나 발전해 가는 시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그만큼 시장에 대한 자부심도 대단하다. “현재 140여 개의 점포가 있으며, 어느 시장보다도 취급하는 품목이 많습니다. 상인들의 정성과 다양한 먹거리 때문에 마트로 가던 사람들도 구월시장을 찾고 있습니다.” 시설 개선의 핵심은 위생과 청결이다 취임한 이후로 구월시장의 발전을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는 박 회장은 깨끗한 시장을 만드는 것을 시장 개선 사업의 핵심으로 삼고 있다. 음식의 수준이 위생 및 청결과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에 놓여 있는 만큼, 먹거리를 주로 다루는 시장 또한 위생과 청결로 평가됨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것이다. “품목의 다양성이 고객들을 지속적으로 확보하게 만든 동력이지만 이보다 더 진일보한 단계로 나아가야 합니다. 분명 환경 정화는 이미지적인 측면만이 아니라, 판매되는 모든 먹거리의 질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한국여성재단-하나금융그룹, ‘이주여성 리더발굴 지원사업’ 진행
  (뉴스타임24) 한국여성재단이 이주민 지원기관을 대상으로 다양성 존중사회를 위한 '이주여성 리더발굴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하나금융그룹 후원,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원으로 지난해 전국 최초로 시작한 이번 사업은 수혜자에 머무른 이주여성이 주체적으로 다양성 존중 사회로의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이라는 긍정적인 평가와 함께 올해도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4월에 진행한 공모에서는 전국의 이주민 지원기관들의 신청 접수가 몰려 이주여성들이 다양한 주제의 활동에 욕구가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사업 통해 6월부터 10월까지 이주여성이 실무 인력으로 사업을 주도하면서 잠재력을 개발하고, 지역사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인건비 및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여성재단 장필화 이사장은 '이주여성의 출신 국가의 문화, 언어, 삶의 지혜는 우리 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귀한 자원'이라며 '이주여성이 이웃으로서 관계 맺고, 지역사회 현안 발굴과 문제해결 주체 역할을 담당하고 수행할 수 있도록 한국여성재단은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여성재단은 1999년 대한민국의 모든 여성이 평등하고 조화롭게 살 수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