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8.1℃
  • 흐림강릉 21.8℃
  • 흐림서울 25.4℃
  • 대전 23.3℃
  • 대구 24.4℃
  • 울산 25.5℃
  • 천둥번개광주 23.5℃
  • 부산 25.0℃
  • 흐림고창 24.4℃
  • 흐림제주 30.8℃
  • 흐림강화 25.0℃
  • 흐림보은 22.0℃
  • 흐림금산 23.3℃
  • 흐림강진군 26.6℃
  • 흐림경주시 24.7℃
  • 흐림거제 25.9℃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대 공대, LG화학과 DX 산학협력센터 설립 협약식 개최

디지털 전환 위한 산학협력의 새 지평 연다
4차산업혁명 시대 디지털 생태계 구축 위한 산학협력

(뉴스타임24)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이 LG화학과 손잡고 디지털 전환을 위한 산학협력의 새 지평을 연다.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은 지난 29일 오전 디지털 전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서울대-LG화학 DX 산학협력센터’ 설립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에서 진행한 협약식에는 서울대 차국헌 공과대학학장, 윤성로 공과대학 부학장을 비롯해 LG화학 CHO 김성민 전무, 경영혁신총괄 장성훈 전무, 기술기획담당 홍영준 전무, DX담당 박진용 상무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서울대학교 공과대학과 LG화학은 DX 산학협력과제추진, DX 핵심인력양성교육 실시, 산학장학생제도 운영 등 3개 분야에서 협력을 약속했다.

DX 산학협력센터는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이 연구하는 딥러닝, 데이터마이닝 등 최첨단 디지털 기술을 LG화학의 생산, 품질, R&D, 마케팅 등 주요 핵심 영역에 접목해 적용하고, 디지털 혁신을 선도할 우수 인재를 양성하는 등 DX 분야 산학협력 인프라 구축과 디지털 경쟁력 강화를 위해 설립됐다.

DX 산학협력센터는 오는 8월부터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에서 운영될 예정이며 8월까지 후보 과제를 발굴해 선정하고 약 1년에 걸쳐 과제 수행 및 후속 과제도 발굴 예정이다.

또 석·박사 산학장학생 제도를 운영해 디지털 분야 미래 인재를 육성하고, LG화학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DX 핵심 인력 양성 교육도 실시해 산업경쟁력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서울대 차국헌 공과대학 학장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에 기반한 디지털 전환은 정보기술 범주를 넘어 제조업을 비롯한 산업 전반으로 확산되며 경쟁력 강화를 위한 필수요소로 빠르게 자리 잡고 있다”며 “관련 분야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서울공대와 LG화학의 DX부분 협력을 통해 양 기관이 더욱 발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국가적으로도 기여할 수 있는 토대를 공고히 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대 공대는 공과대학 내 현대중공업 산학협력센터에 입주에 이어 두 번째로 LG화학 DX 산학협력센터가 입주하게 되었다. 서울공대는 산학협력을 통한 4차 산업 분야의 연구역량강화 및 산업경쟁력 강화를 위해 주기적인 혁신과제 발굴과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과 협력을 추진하고 있다.

소상공인

더보기
지역주민과 관광객의 사랑으로 활력이 넘치는 전통시장으로 거듭난 비결, (사)대전도마큰시장 이형국 회장
신종 코로나19도 거뜬히 이겨낸 대전도마큰시장 (뉴스타임24) 대전도마큰시장은 1970년대 초반, 일을 마치고 퇴근하던 주변 공장 노동자들과 지역주민에 의해 형성되기 시작했다. 월급날이 되면 발 디딜 곳 없이 몰린 인파로 활기가 넘쳤다. 지역사회의 버팀목이었던 대전도마큰시장은 2000년대 쇼핑 패턴의 변화와 대형마트의 공세에도 흔들리지 않고 더 큰 성장을 이뤘다. 대전도마큰시장 이형국 회장은 “현재 점포 470여 곳이 운영 중이며 1,100여 명의 상인 중 대부분 상인회에 소속돼 단결력을 발휘하고 있다”라며 “협동조합을 조성해 영리사업을 추진하고 ‘전통시장 및 상점가 육성을 위한 특별법’에 따라 문화관광형시장(이하 문광형 시장)으로 선정돼 즐길 거리가 풍부한 곳으로 거듭났다. 이번 신종 코로나19 사태에 잠시 타격을 받았지만 더 많은 지역주민들의 사랑으로 슬기롭게 극복했다”라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19는 대한민국은 물론 글로벌 경제에 직격탄을 날렸다. 대전도마큰시장 역시 고객의 발길이 끊겨 힘든 나날을 보냈지만 내실을 다지는 계기로 삼았다. 한국조폐공사는 대전도마큰시장 상인들에게 손소독제를 기부하며 격려했다. 대전도마큰시장 상인회는 시장 곳곳에 예방수칙 포스

경제

더보기
신한카드, SK텔레콤과 이종데이터 결합 통한 공동 사업 MOU 체결
(뉴스타임24) 국내 신용카드 1위 사업자 신한카드와 이동통신 1위 사업자 SK텔레콤이 손잡고 가명정보 결합 상품을 최초로 출시하는 등 데이터 경제 활성화에 나선다. 신한카드가 SK텔레콤과 데이터 사업 상호 협력을 위한 ‘빅데이터 사업 전략적 제휴 업무 협약식’을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진행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안중선 신한카드 라이프 인포메이션 그룹 부사장과 장홍성 SK텔레콤 광고/Data사업단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최근 시행된 데이터 3법에서 규정한 범위 내에서 이종사업자 간 가명 정보를 활용한 데이터 결합 및 분석을 통해 단순한 데이터 유통을 넘어 한국판 디지털 뉴딜 정책에 발맞춰 데이터 경제 활성화에 기여해 나갈 계획이다. 카드 업계, 통신업계 1위 사업자가 보유한 소비·통신 관련 데이터를 결합해 고부가가치의 데이터를 생산하겠다는 것이다. 특히 데이터3법 개정에 따른 이종 사업자 간 가명 정보 결합 1호 사례라는 점에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먼저 코로나19 등의 영향으로 침체를 겪고 있는 관광 산업 활성화를 위해 카드 소비 데이터와 통신사 이동 및 모바일 사용 데이터베이스를

사회

더보기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푸르덴셜생명으로부터 환자 치료비 500만원 지원받아
(뉴스타임24) 사단법인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지난 8월 4일 푸르덴셜생명으로부터 조혈모세포 이식 환아 치료비 지원금으로 500만원을 지원받았으며 이를 위한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오늘인 7일 밝혔다. 기부금 전달식에는 이양화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사무총장, 장대창 푸르덴셜생명 사회공헌위원회 생명나눔사업단 단장, 최황순 부단장, 김동욱 사회공헌위원회 봉사분과 위원장, 조미진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 사무국장 등 양측 관련 담당자가 참석했다. 조혈모세포는 적혈구와 백혈구, 혈소판 등 우리 몸속의 혈액세포를 생성하고 또 스스로 분화하는 줄기세포의 일종으로서 이러한 조혈기능에 장애가 생긴 병이 백혈병이나 악성림프종과 같은 혈액암이다. 혈액암은 타인의 건강한 조혈모세포를 이식받으면 완치될 확률이 높으나, 항암치료와 조혈모세포 이식에 필요한 막대한 치료비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환자가 많다. 이를 위해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조혈모세포 이식 환자를 위한 치료비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푸르덴셜생명의 ‘착한 걷기 프로젝트’ 캠페인으로 모여진 기부금 500만원으로 3명의 조혈모세포 이식 환아에게 치료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푸르덴셜생명의 ‘착한 걷기 프로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