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3 (토)

  • 맑음동두천 4.6℃
  • 흐림강릉 4.6℃
  • 구름조금서울 5.3℃
  • 안개대전 4.9℃
  • 흐림대구 9.3℃
  • 흐림울산 9.6℃
  • 박무광주 8.5℃
  • 구름많음부산 10.2℃
  • 흐림고창 6.4℃
  • 제주 12.6℃
  • 흐림강화 5.4℃
  • 구름조금보은 5.1℃
  • 구름많음금산 3.5℃
  • 흐림강진군 8.9℃
  • 흐림경주시 8.5℃
  • 흐림거제 9.2℃
기상청 제공

경제

부산 창업동아리, 장애인·노년층 대상 제품 개발

쓰리디플러스, 유니버셜 메이커 창업동아리 발표회 개최

URL복사

 

(뉴스타임24) 장애인 대상 창업제품 개발과 노년층 대상 창업제품 개발을 위한 메이커 창업동아리 개발 보고회가 지난 11월 27일(금) 오후 2시 쓰리디플러스 무한상상실에서 열렸다.

7월부터 5개월간 효성직업전문학교와 경남정보대학 작업치료학과 학생들 14명이 자율적인 창업동아리 활동을 했으며 이를 통해 장애인 탑승 보조기구인 슬라이드 카시트 제품, 노년층 지남력 보조 스케줄러인 오리엔테이션 클락을 개발하고 이날 아이디어를 발표했다.

멘토단으로는 동남권디자인산업협회 회장이자 4세대 보행스마트 지팡이 Smartic 개발 회사인 아이온의 윤장원 대표가 참석해 노년층 대상 창업제품에 대한 디자인적인 개선점을 제시했다. 이와 함께 '상품개발은 실패의 연속이므로 좌절하지 말고 왜 시장에서 통하지 않는지를 파악해 재도전하는 용기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또한 장애보조기구 개발 멘토로 지식 기반 헬스케어 제품 서비스 전문기업인 다온웰니스 박진성 대표가 참석해 인체균형능력측정장비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지원정책을 활용해 창업에 도전할 것을 조언했다.

한편 부산시와 부산인재평생교육진흥원의 부산 메이커 창업동아리 운영기관으로 선정돼 5개월 동안 동아리 활동 지원을 한 쓰리디플러스 김성휘 대표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학생들이 메이커스페이스를 거점으로 창업에 대해 관심을 가지게 되고 스타트업으로의 발전 가능성을 가질 수 있어 고무적이었다'며 '앞으로 쓰리플러스는 메이커 창작활동 지원을 더욱더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소상공인

더보기
신중부시장 상인연합회 김정안 회장이 이끄는 중부시장, 역사와 아이디어의 환상적 만남이 있는 곳
시간과 역사가 흐르면 시장은 변화한다. 그 과정에서 빠르게 적응하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시장이 된다. 바로 서울중부시장의 이야기이다. 1959년에 창설된 서울중부시장은 그때도, 지금도 단일품목을 취급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시장으로 손꼽히고 있다. 전성기 시절과 갈등의 시기를 겪으며 앞으로 전통시장이 나아갈 길을 찾게 된 서울중부시장을 찾아갔다. 김정안 신중부시장 상인연합회 회장의 강력한 리더십으로 긍정적인 에너지가 넘치는 서울중부시장의 성공 비결을 알아봤다. 건어물 전성기는 끝이 없다 무더위를 날리는 시원한 맥주와 같이 먹는 오징어는 꿀맛이다. 과거에는 해산물을 오랫동안 보관하며 먹기 위해 건어물로 만들었다. 시간이 흘러 음식이 풍족해지면서 현재는 입맛을 돋울 수 있는 건어물 인기가 많다. 건어물을 유통하는 상인들이 대거 서울중부시장에 터를 잡고 유례없는 고속성장을 거듭하면서 서울중부시장은 서울시민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대표품목은 부의 상징인 굴비였다. 김정안 신중부시장 상인연합회 회장은 “소비자들이 우리가 찾아왔던 시장이었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달라졌다”라며 “우리가 소비자들을 찾아가는 시장이 되어야 한다”라고 밝혔다. 김정안 회장은 근 9년째 서울중부시장

경제

더보기
용인 ‘동문굿모닝힐 프레스티지’ 주상복합아파트 2월 중 분양
  (뉴스타임24) 용인 '동문굿모닝힐 프레스티지'가 오는 2월 중 분양을 시작한다. 2020년 한 해 동안 용인은 SK하이닉스와 연계된 세계적 반도체 기업 유치와 도시 경쟁력 상승을 위한 신도시 개발, 도시재생사업 등 발 빠른 행정 서비스로 기대감이 높았다. 현재 서울과 연계된 광역버스 및 경전철 연장, GTX A노선, 인덕원선, 3호선 연장, 신분당선 등 광역교통망 확충으로 주변 도시에서 전입인구도 지속해서 발생되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SK하이닉스 반도체 부지를 중심으로 공장 가동 시 경제발전효과가 기대되며 높은 생산유발효과, 고용안정, 직주 근접한 인프라 등이 예상된다. 삼성전자, 삼성반도체, 용인세브란스병원, 용인테크노밸리 등 이미 많은 기업체가 입주해 균형 있는 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아직도 발전 가능성이 높은 처인구는 풍부한 자연환경을 품고 있으며 용인시청, 용인종합운동장 등 생활 인프라가 마련돼 있다. 특히 마평동 종합운동장 부지에 용인 최대 규모의 평지형 도심형공원을 조성할 계획이며 모현 갈담 생태숲, 포곡 도시숲, 유방동 어르신쉼터 등 친환경 그린라이프를 실현한다. 이외에도 난개발 방지를 위해 13개의 공원 및 친환경 생태도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