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6 (수)

  • 흐림동두천 16.8℃
  • 흐림강릉 18.6℃
  • 서울 18.0℃
  • 구름많음대전 23.9℃
  • 구름조금대구 24.3℃
  • 맑음울산 24.3℃
  • 맑음광주 25.2℃
  • 맑음부산 26.4℃
  • 맑음고창 24.9℃
  • 구름조금제주 26.4℃
  • 흐림강화 17.2℃
  • 흐림보은 21.9℃
  • 구름조금금산 20.9℃
  • 맑음강진군 25.9℃
  • 구름많음경주시 24.0℃
  • 구름많음거제 25.5℃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남북 체제 경쟁 더 이상 의미 없어…함께 번영해야”

“분단 넘어서지 못해…나뉘어진 두개의 코리아 안타까운 현실”
세계 한인의날 기념식…“통일엔 시간 걸려도 남북 협력 가능”

URL복사

 

(뉴스타임24)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5일 남북 분단상황과 관련, '우리는 대립할 이유가 없다'며 '체제 경쟁이나 국력의 비교는 이미 오래전에 더 이상 의미가 없어졌다. 이제는 함께 번영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그랜드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제15회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통해 '우리는 아직 분단을 넘어서지 못했다. 재외동포들의 시각에서 바라보면 남북으로 나뉘어진 두 개의 코리아는 안타까운 현실일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통일에는 시간이 걸리더라도 남과 북이 사이좋게 협력하며 잘 지낼 수 있다. 한민족의 정체성을 갖고 있는 동포들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남과 북을 넘어 하나의 코리아가 갖는 국제적인 힘, 항구적 평화를 통한 더 큰 번영의 가능성을 동포들께서 널리 알려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8000만 남북 겨레와 750만 재외동포 모두의 미래세대들이 한반도와 세계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공감하고 연대하는 꿈을 꾼다'며 '그 길에 750만 재외동포 여러분이 함께해 주시리라 믿는다'고 강조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 사진 : 청와대 영상 캡처

소상공인

더보기
개금골목시장 남맹석 회장, 청년상인과 청년고객들로 활기가 넘쳐!!
전통시장은 재미가 있다. 사람 사는 냄새가 있고 정겨운 고향이 있다. 리어카 위에 가지런히 놓인 채소를 보면 신선함에 놀라고 환하게 웃는 상인을 보면 포근하다. 1975년 가족을 먹여 살리기 위해 조금씩 장사를 했던 상인들부터 시작된 개금골목시장. 지금은 주변에 거주하는 청년들이 애용하는 전통시장으로 부산의 대표적인 핫플레이스가 됐다. 시간이 흘러도 개금골목시장에는 정취가 살아 숨쉬고 행복한 웃음이 끊이지 않는다. 엄마처럼 청년 고객들을 맞이하는 시장 개금골목시장 주변에는 매일 시간과 사투를 벌이는 1인가구가 많다. 학생, 취업준비생, 직장인 들이 거주하는 원룸 200여 가구가 개금골목시장 근처에 있다. 또한 자녀를 키우며 바쁘게 살아가는 가정도 많다. 매일 먹는 밥이지만 식사 시간이 행복하길 바라는 주민들. 그들이 향하는 곳은 개금골목시장이다. 2011년 부산에서 최초로 아케이드 사업을 실시해 쇼핑이 편안한 공간으로 탈바꿈했고 매년 맞춤형 교육을 실시하며 상인들의 서비스 마인드를 강화하고 있다. 카드 단말기 보급률이 높아 고객도 편리하고 점포 매출도 쑥쑥 오르고 있다. 신용카드, 체크카드, 모바일 온누리상품권, 동백전(부산 페이) 등 다양한 결제수단을 소화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근로감독관 교육과정 대폭 강화…교과목 45→71개로 확대
  (뉴스타임24)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노동교육원이 신규 근로감독관 대거 임용에 따라 이론과 실무역량을 갖춘 근로감독관 양성을 위해 신규자 교육과정을 대폭 개편,강화한다고 지난 5일 밝혔다. 이번 교육과정은 올해 하반기에 최근 5년 내 최대 규모로 신규자가 배치됨에 따라, 이들에 대한 소속감과 자긍심을 높이고 직무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해 종합 교육과정으로 개편했다. 이에 따라 교육기간은 20주에서 24주로 늘어나고 교과목도 45개에서 71개로 대폭 증가했다. 강사도 현장 전문가 중심의 풀을 구성해 적응훈련을 체계화할 방침이다. 이번에 개편,추진되는 교육과정은 집중도와 효과성을 높이고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이론 교육은 실시간 화상교육으로, 현업에서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강화된 실무사례 교육은 집합교육으로 병행해 운영한다. 이에 앞서 고용부는 그동안 근로감독관의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전담조직 운영과 연구용역 등을 실시해 교육과정을 전반적으로 재설계하는 등 교육과정 내실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해왔다. 특히 올해에는 맞춤형 교육을 통한 근로감독 분야 핵심 인력 양성을 위해 근로감독행정 전문교육 과정을 도입,운영하고 있으며, 신고사건 특성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