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4 (수)

  • 구름많음동두천 0.4℃
  • 구름조금강릉 6.7℃
  • 구름많음서울 2.9℃
  • 맑음대전 6.3℃
  • 맑음대구 6.5℃
  • 맑음울산 8.9℃
  • 구름많음광주 7.7℃
  • 맑음부산 9.0℃
  • 구름많음고창 9.4℃
  • 구름조금제주 13.3℃
  • 구름조금강화 2.3℃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5.1℃
  • 흐림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8.0℃
  • 맑음거제 10.3℃
기상청 제공

경제

GS25, 업계 최초 AI 카메라가 지키는 무인 편의점 방범 시스템 본격 상용화

URL복사

 

(뉴스타임24)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SK쉴더스와 손잡고 22일 신규 무인 편의점 30여곳에 인공지능(AI) 카메라가 적용된 방범 시스템 설치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확산에 나섰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11월 이후 신설되는 모든 GS25 무인 편의점에는 AI 카메라가 적용된 방범 시스템 SK쉴더스의 '캡스 무인 안심존'이 도입된다. 또 기존에 운영하는 무인 편의점과 하이브 리드 매장도 이 시스템이 도입될 예정이다. 이 시스템에 사용되는 AI 카메라는 기존 무인 편의점에 설치돼 운영되던 일반 카메라와 큰 차이를 보인다.

점내 총 6대~8대가 설치되는 AI 카메라는 이상 상황 발생 시, 이를 감지한다. 그뿐만 아니라 고객이 쓰러지거나 장기 체류자의 점내 배회, 금고,사무실 개방 등 위급 상황이 발생하면 자동 감지하고, 24시간 SK쉴더스의 관제 센터에 자동으로 연결시켜 주는 등 무인 편의점 운영상에 혁신적인 방범 솔루션을 제시한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번에 GS25와 SK쉴더스가 업계 최초로 상용화한 무인 편의점 방범 시스템은 보안, 케어 프로그램도 구성돼 신뢰도 면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보안 프로그램은 카운터, 담배 진열장 등에 적용되는 AI 카메라 방범 구역에서 발생한 도난 및 절도에 대해 1000만원 한도의 피해금을 보상해 준다.

담배와 현금 도난이 발생하면 이 프로그램으로 보상받게 된다. 또 주로 야간에 발생하는 출입 인증 장애, 오류, 고객 갇힘 등에 대해서도 즉각적으로 보안 요원을 출동시키는 케어 프로그램도 적용됐다. 올해 10월까지 GS25는 총 536점의 무인 편의점과 하이브리드 점포를 운영하고 있다.

이는 지난해 180여개 무인점포 수보다 335개가 더 늘어 가파른 상승세를 보인다. 올해 10월까지 야간 무인 운영 점포의 심야 매출은 꾸준히 올라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2% 늘어났다.

김주현 GS리테일 FS (Future Store)팀 팀장은 '이번 무인 편의점 전용 방범 시스템 상용화는 더 안심하고 운영할 수 있는 환경 마련을 원하는 무인 편의점 운영 경영주에게 획기적인 솔루션을 제공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며 '이 외에도 더 효율적인 점포 운영 시스템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꾸준히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GS25는 4월 SK쉴더스와 무인 편의점의 운영 편의성 향상 및 보안 제공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유,무인 오프라인 유통 플랫폼 보안 솔루션 발굴 및 도입 △미래형 유통 플랫폼에서 활용할 수 있는 유,무인형 솔루션 개발 △사업 내용 중 상호 보완 및 협업할 수 있는 신규 테마 개발 등에 적극적으로 협업을 진행해 왔다.

이번 무인 편의점 전용 방범 시스템 상용화는 이런 협력의 결과라 할 수 있으며, GS25와 SK쉴더스는 앞으로도 무인 편의점 관리 표준 시스템을 확립 및 기존 유인 점포 운영에도 도움이 될 수 있는 시스템 개발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소상공인

더보기
개금골목시장 남맹석 회장, 청년상인과 청년고객들로 활기가 넘쳐!!
전통시장은 재미가 있다. 사람 사는 냄새가 있고 정겨운 고향이 있다. 리어카 위에 가지런히 놓인 채소를 보면 신선함에 놀라고 환하게 웃는 상인을 보면 포근하다. 1975년 가족을 먹여 살리기 위해 조금씩 장사를 했던 상인들부터 시작된 개금골목시장. 지금은 주변에 거주하는 청년들이 애용하는 전통시장으로 부산의 대표적인 핫플레이스가 됐다. 시간이 흘러도 개금골목시장에는 정취가 살아 숨쉬고 행복한 웃음이 끊이지 않는다. 엄마처럼 청년 고객들을 맞이하는 시장 개금골목시장 주변에는 매일 시간과 사투를 벌이는 1인가구가 많다. 학생, 취업준비생, 직장인 들이 거주하는 원룸 200여 가구가 개금골목시장 근처에 있다. 또한 자녀를 키우며 바쁘게 살아가는 가정도 많다. 매일 먹는 밥이지만 식사 시간이 행복하길 바라는 주민들. 그들이 향하는 곳은 개금골목시장이다. 2011년 부산에서 최초로 아케이드 사업을 실시해 쇼핑이 편안한 공간으로 탈바꿈했고 매년 맞춤형 교육을 실시하며 상인들의 서비스 마인드를 강화하고 있다. 카드 단말기 보급률이 높아 고객도 편리하고 점포 매출도 쑥쑥 오르고 있다. 신용카드, 체크카드, 모바일 온누리상품권, 동백전(부산 페이) 등 다양한 결제수단을 소화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