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토)

  • 맑음동두천 11.6℃
  • 맑음강릉 15.5℃
  • 맑음서울 10.7℃
  • 맑음대전 13.6℃
  • 맑음대구 15.1℃
  • 맑음울산 15.6℃
  • 맑음광주 14.5℃
  • 맑음부산 14.5℃
  • 맑음고창 13.8℃
  • 구름많음제주 17.3℃
  • 맑음강화 11.9℃
  • 맑음보은 12.3℃
  • 맑음금산 12.8℃
  • 맑음강진군 15.6℃
  • 맑음경주시 14.1℃
  • 맑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사회

전체기사 보기




정치

더보기
이동욱, 박지원 의원과 촌철살인 정치 토크, 정치9단 박지원 의원의 거침없는 실명토크
(뉴스타임24) 호스트 이동욱은 국회의원 박지원을 초대해 정치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동욱, 박지원 의원과 촌철살인 정치 토크 호스트 이동욱은 박지원 의원과의 본격적인 토크에 앞서“‘기억이 안 난다’라는 답변 금지”, “어떤 상황이 와도 절대 화내지 않기”라는 2가지 규칙을 제안하며 긴장감 있게 토크를 진행했다. 박 의원은 이동욱을 만나 민생 경제, 청년실업, 남북문제 등 민감한 현안에 대해 거침없는 발언으로 수위 높은 토크를 했다. 이동욱은 박지원 의원을 일컫는 다양한 별명에 관해 묻기도 했는데, 박 의원의 별명인 ‘정치 9단’, ‘여의도의 요물’ 등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고 한다. 특히, ‘정보통’이라는 별명답게 본인만 알고 있다는 정치 비사도 들려주었다. 박지원 의원이 말하는 차기 대권 전망은? 이어진 플렉스 토크에서는 ‘영 앤 리치’라 불렸던 박 의원의 파란만장 인생 스토리를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미국에서 가발, 가죽 사업으로 큰돈 벌었다는 그는 “맨해튼에 빌딩 5채가 있었다”며 역대급 플렉스를 선보였다. 당시 재산의 현 시세를 들은 이동욱은 “그냥 미국에 계셨던 게 나을 뻔했다”며 놀라워했지만, 박지원 의원은“지금은 다 팔아먹었어요.

경제

더보기
본투글로벌센터, 언팩 열고 ‘한-중남미 스타트업 파트너십 프로토타입’ 공개
  (뉴스타임24) 본투글로벌센터가 지난 21일 한-중남미 스타트업 파트너십 프로토타입 언팩 행사를 열고 중남미 진출 전략을 공개했다. 이번 언팩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이 결합한 방식으로 진행됐다.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개최된 오프라인 언팩 행사에는 과테말라, 멕시코, 온두라스, 볼리비아, 아르헨티나, 칠레, 콜롬비아, 페루 등 18개 주한 중남미 공관을 대상으로 최소의 제한된 인원만 입장했다. 유튜브 스트리밍으로 생중계된 온라인 언팩 행사에는 한-중남미 스타트업을 비롯해 IDB와 IDB랩, 중남미 주요 국가 정부 기관, 액셀러레이터, 벤처캐피털 등 스타트업 생태계 관계자가 자리했다. 이날 언팩 행사는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아르헨티나 스타트업 로빈테스트를 비롯한 한-중남미 스타트업이 참가해 기술 및 솔루션을 소개했다. 이후 한-중남미 스타트업 파트너십 매칭 성공 사례를 공유하고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들의 기술 시연 순서가 이어졌다. 온라인 시청자를 대상으로 한 질의응답도 반영됐다. 기술 시연에는 더.웨이브.톡, 하이리움산업, 지에스아이엘 등이 참여해 중남미 시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