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30.7℃
  • 구름많음강릉 29.0℃
  • 구름조금서울 32.7℃
  • 구름많음대전 26.5℃
  • 흐림대구 25.8℃
  • 흐림울산 22.6℃
  • 흐림광주 23.3℃
  • 흐림부산 23.2℃
  • 흐림고창 24.2℃
  • 흐림제주 22.8℃
  • 맑음강화 26.7℃
  • 흐림보은 25.1℃
  • 흐림금산 25.3℃
  • 흐림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4.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중소기업/벤처

바하마 증권거래위원회, 제1회 핀테크 페스티벌 ‘D3 바하마’ 개최

 

(뉴스타임24) 바하마 증권거래위원회(Securities Commission of The Bahamas, 이하 위원회)가 정부와 협력해 2023년 1월 24일부터 26일까지 바하마 나소의 아틀란티스 호텔(Atlantis Hotel)에서 글로벌 핀테크 및 웹3 페스티벌(FinTech and Web3 Festival)을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D3 바하마(분산화[Decentralized], 디지털[Digital], 혁신[Disruptive]의 약칭)'로 불리는 이 대면 페스티벌은 미주, 중동, 유럽 및 아시아 업계 리더 3000여 명을 초청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번 행사를 계기로 웹3, 디지털,암호화 자산, 분산 금융(DeFi), 중앙은행 디지털 화폐(CBDC), 녹색 금융 등 핀테크 업계가 세계, 지역 및 산업 관련 의제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바하마 경제부 장관인 마이클 할키티스(Hon. Michael Halkitis) 상원의원은 D3 출범에 대해 '정부는 바하마의 디지털 자산 부문을 실질적으로 성장시키는 것을 목표로 세웠으며 핀테크 업계의 사고 리더, 기업가, 지지자 및 이 분야에 큰 관심을 가진 사람들이 행사에 초대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크리스티나 롤(Christina Roll) 위원회 총괄은 '정부와 함께 D3 바하마를 개최할 수 있어 기쁘다. 이번 행사는 핀테크 규제에 관한 논의를 주도할 뿐 아니라 바하마와 전 세계에 핀테크 및 웹3의 미래를 알릴 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하려는 위원회의 의지를 보여준다'고 말했다.

일주일간 열리는 핀테크 페스티벌인 D3 바하마는 다음 5개 트랙으로 구성된다.

1. 규제 관련 공개 행사: 글로벌 규제 기관이 한자리에 모여 핀테크 관련 정보, 지식 및 경험을 공유하고 핀테크 규제 문제, 동향 및 위험에 관해 논의한다.
2. 벤처 캐피털 포럼: 적극적인 투자자들이 한 해의 의제를 미리 설정하고 핀테크, 웹3 등의 성장과 채택을 제한하는 문제에 대한 해법을 논의한다.
3. D3 스타트업 배틀: 웹3 기술을 보유한 전 세계 스케일업(Scale-up) 업체들이 벤처 캐피털 자금을 조달하기 위한 경연을 벌인다.
4. 바하마 스포트라이트: 법률, 회계, 부동산, 관광, 스포츠 및 예술을 포함한 다양한 분야의 바하마 전문가들이 다양한 분야에 걸쳐 해당 지역의 계획과 인재들을 조명할 기회를 얻는다.
5. 수십건의 교류 및 부대 행사

피노버스(Finoverse)는 D3 바하마의 공식 주최 기관으로 2015년부터 홍콩 핀테크 위크(Hong Kong FinTech Week)를 운영하고 있다. 앤서니 사르(Anthony Sar) 피노버스 최고경영자(CEO) 겸 공동 설립자는 '바하마 정부 및 증권거래위원회와 D3 바하마를 개최하고 핀테크 분야의 세계적 전문성을 확대하는 기회를 얻어 기쁘다. 이번 행사에서 금융 서비스를 재편하는 세 가지 글로벌 트렌드인 디지털화, 분산화 및 혁신에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세계적으로 컴퓨팅 업계의 성장이 전산 비용을 낮추면서 모든 것을 디지털로 처리할 수 있게 됐으며 분산화는 블록체인이 직면한 '신뢰를 위한 해결(solve for trust)'에 도움이 될 것이다. 투자, 경쟁, 혁신을 통해 미래의 솔루션을 지원하는 기술을 보유한 팀들이 모여 디지털 경제 생태계의 가능성에 대해 논의한다면 D3 바하마는 앞으로 파격을 일으키는 장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D3 바하마 티켓 및 후원에 대한 정보나 D3 스타트업 배틀 참가 방법은 웹사이트(https://www.d3bahamas.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소상공인

더보기
다채로운 먹거리와 깨끗한 시설로 고객들을 반기는 인천 남동구 구월시장
정겨운 사람 냄새로 가득한 구월시장은 어느 새 4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인천 남동구의 대표적인 명물이 되었다. 1982년, 골목시장으로 작게 출발했지만 지금은 그 어떤 시장보다 다채로운 품목을 자랑하는 곳으로 자리매김했다. 20년 전부터 이 시장에 자리를 잡았던 박용준 회장은 구월시장이 긴 역사만큼이나 발전해 가는 시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그만큼 시장에 대한 자부심도 대단하다. “현재 140여 개의 점포가 있으며, 어느 시장보다도 취급하는 품목이 많습니다. 상인들의 정성과 다양한 먹거리 때문에 마트로 가던 사람들도 구월시장을 찾고 있습니다.” 시설 개선의 핵심은 위생과 청결이다 취임한 이후로 구월시장의 발전을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는 박 회장은 깨끗한 시장을 만드는 것을 시장 개선 사업의 핵심으로 삼고 있다. 음식의 수준이 위생 및 청결과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에 놓여 있는 만큼, 먹거리를 주로 다루는 시장 또한 위생과 청결로 평가됨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것이다. “품목의 다양성이 고객들을 지속적으로 확보하게 만든 동력이지만 이보다 더 진일보한 단계로 나아가야 합니다. 분명 환경 정화는 이미지적인 측면만이 아니라, 판매되는 모든 먹거리의 질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